소장자료

베토벤의 커피 : 음악, 커피를 블렌딩하다 = Beethoven's coffee : coffee & music, the perfect blend

  • 조희창 , 김우경
  • 살림
  • 2018
베토벤의 커피 : 음악, 커피를 블렌딩하다 = Beethoven's coffee : coffee & music, the perfect blend
  • 자료유형
    단행본
  • 서명/저자사항
    베토벤의 커피 : 음악, 커피를 블렌딩하다 = Beethoven's coffee : coffee & music, the perfect blend / 조희창 글 ;김우경 사진.
  • 발행사항
    파주 : 살림, 2018.
  • 개인저자
    조희창, 김우경
  • 형태사항
    259 p.:천연색삽화, 초상 ; 23 cm.
  • 일반주제명
    음악(예술) [音樂]
    클래식 [classic]
    고전 음악 [古典音樂]
  • ISBN
    9788952240095
  • 언어
    한국어

소장사항

소장정보
번호 소장처 청구기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신청/예약
1 연세의학도서관/3층 구관/77서가 1열 780.2 조희창 베 대출가능 -

초록

음악평론가이자 커피로스터인 조희창이 카페 "베토벤의커피"를 경영하면서 쓴 커피와 클래식 음악 에세이. 지난 2년 동안 월간 「맑은소리 맑은나라」에 연재한 에세이를 엮어낸 책이다.

저자 조희창은 클래식에서부터 영화음악·재즈·대중가요에 이르기까지 다각적으로 음악 강의를 펼치고 있는 음악평론가다. 세종문화회관 예술아카데미를 10년 동안 이끌었고, 지금도 천안 예술의전당, 울산문화예술회관 등에서 고정적인 음악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지금은 양산 통도사 강변길에서 음악카페 "베토벤의커피"를 경영하며 커피와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매일 만나고 있다.

그는 이 책에서 커피라는 최고의 기호품과 위대한 음악가들이 남긴 불멸의 명곡들을 크로스오버적으로 조망해놓았다. 카페라테를 마시면서 말러 교향곡을 생각하고, 브라질 원두에서 비발디의 "사계"를 이끌어내며, 예멘 모카에서 쇼팽의 "발라드" 이야기를 담아냈다. "오늘의 커피"는 그날의 음악을 만나 "하루치의 행복"이 된다. 그 소박하면서도 미묘한 정서적 순환을 진지하면서도 따뜻한 글로 채워놓았다

목차

006 들어가는 말|맛의 요정, 음악의 신을 위하여

제1장 꿈꾸다
017 햇볕에 기댄 시간
☞브라질 옐로 버번 & 비발디 「사계」
026 향기가 춤을 춘다는 그 말
☞에티오피아 예가체프 & 바흐 「플루트 소나타」
036 내 사랑, 울지 말고 노래해요
☞멕시코 커피 & 트리오 로스 판초스 「첼리토 린도」
046 말은 음악을 그리워하나니
☞예멘 모카 마타리 & 쇼팽 「발라드」
054 맛과 이야기를 채운 잔
☞커피잔 & 그리그 「페르귄트 모음곡」
064 오페라 같은 커피의 그리움
☞커피의 진가 & 베르디 「리골레토 4중창」
072 그 사람만의 그 목소리
☞향 커피 & 푸치니 「아무도 잠들지 못하리」
082 세상의 모든 밤을 위하여
☞커피의 손맛 & 쇼팽 「녹턴」

제2장 채우다
095 우리는 아무것도 소유하지 못해
☞케냐AA & 모차르트 「클라리넷 협주곡」
104 함부로 천사를 만들지 말라
☞코피 루왁 & 베토벤 「교향곡 3번 ‘영웅’」
114 한 잔의 커피, 한 곡의 노래
☞가비(??)의 역사 & 정지용 「고향」
124 잡초의 힘, 집시의 생명력
☞인도 로부스타 & 브람스 「헝가리 무곡」
134 천사와 악마 사이의 커피
☞커피 수난사 & 존 레논 「이매진」
144 어느 날 문득 다가오는 것들
☞핸드드립 & 슈베르트 「현악 5중주」
156 커피에서 느끼는 변주의 미학
☞인도네시아 만델링 & 바흐 「골드베르크 변주곡」
166 소중한 친구를 만드는 비법
☞카페라테 & 말러 「교향곡 5번」

제3장 나누다
179 섞여 있어서 좋은 세상
☞커피의 블렌딩 &브람스 「바이올린 협주곡」
188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말, 균형
☞콜롬비아 커피 & 모차르트 「후기 교향곡」
198 로마로 가는 길은 수십 가지가 있다
☞과테말라 안티구아 & 스트라빈스키 「봄의 제전」
208 최고의 피서는 예술에 몰입하는 것
☞아이스커피 & 드보르자크 「현악 4중주 ‘아메리칸’」
218 커피는 가장 급진적인 음료수
☞커피의 혁명성 & 베르디 「노예들의 합창」
228 매너가 사람을 만든다
☞교양의 목표 & 멘델스존 「무언가」
238 겨울밤을 지키는 낮고 따스한 소리
☞아메리카노 & 찰리 헤이든 「미주리 스카이」
248 좋은 사람을 만날 수 있는 곳
☞카페의 조건 & 슈만 「피아노 4중주」

258 맺음말|오늘의 커피, 하루의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