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자료

새로운 세기의 예술가들 1900-1918 : 피카소, 스트라빈스키, 프루스트, 퀴리와 친구들

  • McAuliffe, Mary Sperling , 최애리
  • 현암사
  • 2020
새로운 세기의 예술가들 1900-1918 : 피카소, 스트라빈스키, 프루스트, 퀴리와 친구들

소장사항

소장정보
번호 소장처 청구기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신청/예약
1 연세의학도서관/3층 구관/84서가 2열 944.3610813 M478t K 대출가능 -

초록

예술과 문화가 가장 찬란하게 꽃핀 시기는 언제일까? 현대적 사고와 정치의식이 자라나고, 각 분야에서 눈부신 발전이 시작되던 시대. 그 중심에 파리가 있었다. 예술사에 깊은 관심을 갖고 연구해온 역사학자 메리 매콜리프는 예술사상 가장 역동적이었던 이 시기 파리에 모여든 예술가들의 이야기를 당시의 사회적 상황과 버무려 흥미진진하게 풀어놓는다.

당대를 살았던 인물들의 일기, 회고록, 편지 등의 1차 자료를 적재적소에 활용하는 서술 방식은, 독자로 하여금 마치 당시의 인물들의 삶 속으로 직접 뛰어든 것 같은 느낌을 받게 하고, 나아가 그 인물들의 삶과 예술을 더 깊이 이해하게 한다. 각 시대 음악, 미술, 문학, 무용, 영화 등의 예술 분야는 물론이고 과학과 기술, 건축과 패션, 정치 및 경제적으로 중요한 인물과 이슈들까지 모두 아우르는 이 책은 세계 수도로서의 파리의 모습을 생생하게 재현해낸다.

2권 『새로운 세기의 예술가들』은 새로운 인물의 등장으로 시작한다. 바로 현대 미술 하면 첫 번째로 떠오르는 이름, 피카소가 1900년 파리를 방문한 것이다. 자신의 그림 한 점이 만국박람회에 걸린 것을 기뻐하던 이 열아홉의 풋내기 청년은, 그럼에도 이미 당시 자화상에 ‘나, 왕’이라고 쓸 만큼 자신감에 차 있었고, 이 주문은 곧 현실이 된다.

1권에서 새로운 예술을 꿈꾸며 전통주의자들과 싸운 예술가들은 20세기가 시작될 무렵에는 각자 나름대로 소기의 성과를 거두고 있었다. 2권은 이들이 다진 토양 위에 현대적 예술이 만개하는 과정을 그린다. 이사도라 덩컨, 스트라빈스키, 샤갈, 장 콕토 같은 이들을 비롯해 많은 예술가들이 이 ‘빛의 도시’로 이끌리듯 찾아온다. 파리에는 영감을 주는 미술관들과 예술적 고민을 나눌 수 있는 동료들, 그리고 돈 많은 후원자들이 있었다.

목차

제1장 피카소, 왕의 등장 │1900│ 15
제2장 센강 변의 보헤미아 │1900│ 37
제3장 여왕의 죽음 │1901│ 66
제4장 꿈과 현실 │1902│ 93
제5장 도착과 출발 │1903│ 119
제6장 인연과 악연 │1904│ 139
제7장 야수들 │1905│ 168
제8장 라벨의 왈츠 │1906│ 195
제9장 변화의 바람 │1907│ 225
제10장 끝나지 않은 사업 │1908│ 253
제11장 비롱관의 로댕 │1909│ 282
제12장 센강의 범람 │1910│ 315
제13장 천국과 지옥 사이 │1911│ 337
제14장 벼랑 끝에서 춤추기 │1912│ 367
제15장 불꽃놀이 │1913│ 398
제16장 사랑하는 조국 프랑스 │1914│ 429
제17장 끝나지 않는 전쟁 │1914-1915│ 458
제18장 “통과시키지 않겠다!” │1916│ 486
제19장 암울한 시절 │1917│ 514
제20장 피날레 │1918│ 5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