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도서

[책 읽어드립니다] 타인의 고통

  • Sontag, Susan,__1933-__이재원
  • 이후
  • 2004
[책 읽어드립니다] 타인의 고통

<타인의 고통>은 9.11 세계무역센터 폭파 사건을 비롯해 미국이 주도한 이라크 전쟁 전후의 현실 정세에 대한 ‘지적’ 개입이다. <해석에 반대한다>의 ‘투명성 Transparency’은 9.11 테러와 미국의 이라크 전쟁에도 그대로 적용된다.
손택의 관찰에 따르면, “사진 없는 전쟁, 즉 저 뛰어난 전쟁의 미학을 갖추지 않은 전쟁은 존재하지 않는다”. 전쟁이나 참화를 찍은 사진에 대해 사람들이 어떤 태도를 취해 왔는지 분석하여 “고통을 둘러싼 도상학의 기나긴 족보”를 밝히고 2차 세계대전 당시 포토리얼리즘이 꽃피웠음을 확인시킨다.
이를 토대로 이미지가 스스로의 생존을 위해 자극적이 될수록 타인의 고통은 소비될 수밖에 없으며, 그에 따라 고통의 이미지를 담는 행위는 일종의 ‘포르노그라피’가 되고, 이미지를 보는 행위는 ‘관음증’으로 변한다고 지적하고 있다. 손택은 이 관음증을 우리가 풀어야 할 과제라고 본다.

Link URL